[today] 2021년 4월 12일 월요일
 
통합검색
  중국어학능력시험 5월 12일 실시              독서·논술 교육 박람회              학생신문사 홈페이지를 오픈하였습니다.           
기사바로가기
포토뉴스
인터뷰
문화
설문조사
전문가칼럼
독자마당
많이본기사
화제&이슈
학교자랑
얼짱뉴스
 
홈 > 기타뉴스 > 화제&이슈
조병규 공식입장 학폭 NO [DA:이슈..
조병규는 학폭(학교폭력) 가해자일까. 또다시 불거진 학폭 의혹에 조병규 소속사 HB엔터테인먼트가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음을 밝혔다. 법적 대응에 나서겠다는 입장이다.   HB엔터테인먼트는 17일 공식입장문을 통해 “조병규를 향한 악성 댓글 및 허위사실 유포와 관련 공식입장을 전한다. 현재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게시된 조병규를 향한 ..
유노윤호 혼내줄까 학폭 대신 미담 [이..
그룹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기분 좋은 이슈로 사회의 귀감이 됐다.   18일 유노윤호의 이름이 대중의 입에 오르내리고 있다. 전날 그의 중학교 동창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한 글 덕분이다.   동창 A씨는 학교폭력 관련, 유노윤호의 선행을 알리겠다고 밝혔다. 그는..
 
수능성적 같아도… 지방고 SKY합격률 ..
    [동아일보]대구 수성구의 능인고는 대구경북 지역의 명문으로 꼽힌다. 지난해 대학수학능력시험에 응시한 능인고의 재학생과 졸업생 738명 중 15.9(117명)가 언어 외국어 수리영역 평균 1, 2등급을 받았다. SKY로 불리는 서울대 고려대 연세대 ..
 
 
사랑하면 뭐하나… 몹쓸 ''데이트 폭력'' 급증
김현 의원 "데이트 폭력사범 년간 7천 500명에 달해" 국회 행정안전위원회 민주통합당 김현 의원은 "사랑이란 이름을 빙자한 폭력인 데이트 폭력사범이 연간 7천 5백명에 달해 철저한 예방과 엄중한 처벌이 촉구된다"고 밝혔다. 김 의원실은 경찰청이 제출한 '' 최근 3년간 (2010-2012.6) 데이트폭력(치정폭력) 현황'' ..
 
 
신월6동 반경 150m에 등장한 13마리의 미스터리한..
서울 양천구 신월6동 인근에 잇따라 ‘뱀’이 출몰하고 있다.주민들은 떨고 있지만, 경찰, 소방당국, 양천구청 등은 대체 이 뱀들이 어디서 나온 것인지 정확히 파악하고 있지 못한 상황이다.지난 3주 동안 이 일대에서 출몰한 뱀은 모두 13마리에 달한다. 신월6동 5XX, 6XX 번지 일대 반경 130m에서 집중적으로 뱀들이 출몰했다.지난 17일 오후 4시38..
 
 
"총살 당해도…" 필리핀 관광 갔다가 ..
필리핀서 사라지는 한국인들한 해 84만 명 찾는 곳서 여행객·유학생·사업가 … 5년간 30명 죽고 95명 실종김좌현(88)씨가 16일 경기도 수원시 자택에서 아들 김재천(당시 56세)씨가 생전에 보낸 국제우편 편지봉투와 현지 사진을 보여주고 있다. 아들은 지..
 
 
“내가 당했으니 너도…” 학교 폭력의 대물림
중학생 소년들은 떨리는 손으로 가위바위보를 했다. 진 사람은 그 자리에서 땅을 파고 들어가야 했다. 한 학년 위인 ‘일진’ 선배들의 지시였다. 딱딱하게 굳은 땅이 잘 파지지 않자 A(15)군 등 일진 5명은 물을 부으라고 명령했다. 가위바위보에서 진 B(14)군이 자신이 직접 파낸 구덩이로 들어갔다. 선배들은 B군의 얼굴만 남기..
 
 
 1  2  3  4  5  6  7  8  9  10 
 
살롱드 휴이엠의 사랑스러운 세미업 땋은..
일하고 싶은 곳서 현장수업… 실력 쑥쑥
이시언♥서지승, 6세 연하 미모의 여친..
전교생 76명 모두 동시 쓰고 외우며 ..
간디학교(금산) - 사랑..
조병규 공식입장 학폭 NO [DA:이슈..
유노윤호 혼내줄까 학폭 대신 미담 [이..
호남·조선족은 친민주당 지역·동포 혐오..
서훈 실장 주재 NSC 상임위 개최 韓..
황찬성, 오늘(5일) 미..
인천 인제고등학..
인천 인제고등학교 진로동아리, 어려운 이웃에 성금 전달..
대전시립중고등학교, 제1회 졸업생 ..
경북 학교에 열화상카메라 추가 설치..
얼짱 출신 홍영..
얼짱 출신 홍영기 양다리? 열다리까지 걸친 적 있다 깜..
[DAY컷] 구혜선 원조 얼짱의 클..
원조 얼짱 구혜선, 직접 밝힌 14..
 
회사소개 무료구독신청안내 광고안내 기사제보 제휴문의 사이트맵
상호명 : 전국학생신문 l 대표이사/발행인 : 김진달
개인정보책임자 : 김진달
사업자등록 No. : 107-86-72361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동 3가 31-5
TEL : 02)2636-1333 ㅣ FAX : 02) 2636-1339
Email : koreasn@koreasn.kr
Copyright ⓒ 2006 전국학생신문,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