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019년 11월 19일 화요일
 
통합검색
  중국어학능력시험 5월 12일 실시              독서·논술 교육 박람회              학생신문사 홈페이지를 오픈하였습니다.           
스포츠
축구
농구
야구
종합
 
기사바로가기
포토뉴스
인터뷰
문화
설문조사
전문가칼럼
독자마당
많이본기사
화제&이슈
학교자랑
얼짱뉴스
 
홈 > 스포츠 > 야구
NHN엔터, 2019 한국프로야구 두산이 우승
 

[FETV=김수민 기자] 빅풋이 개발하고 네이버 스포츠를 통해 서비스되는 야구 시뮬레이션 게임 ‘야구9단’은 2019 한국프로야구 개막에 앞서 자체적으로 선발 라인업을 예상한 결과 올해 정규시즌 최종 우승팀은 ‘두산 베어스’로 나타났다.
 

정규 시즌과 동일하게 팀 당 144경기, 총 720경기를 시뮬레이션으로 돌려 결과를 산출했다. 선수별 능력치는 2018년 정규시즌 성적과 올해 시범경기 결과를 토대로 적용했으며, 새롭게 선보이는 외국인 선수도 자국리그의 성적을 기반으로 별도의 능력치를 적용했다.
 
야구9단은 올 시즌 역시 각 팀 별로 외국인 용병 선수와 FA 선수 등 새롭게 영입된 선수들의 활약도가 가장 큰 변수로 작용될 것으로 예측했으며, 전체적으로 3강(두산/SK/키움) 3중(LG/한화/삼성) 4약(KIA/롯데/KT/NC)으로 예상했다.
 
두산 베어스는 지난 시즌 엄청난 승차로 정규시즌 1위를 거머 쥔 두산 베어스는 한국 시리즈에서 주전 선수들의 부상 등의 악재가 터지면서 SK 와이번스에 최종 우승을 내줬다. 그러나 린드블럼과 후랭코프 등 최강 선발진을 포함한 막강한 전력이 고스란히 남아 있다는 점이 반영돼 우승 후보로 꼽힌 것으로 풀이된다.
 
작년 정규 시즌과 비교해 특이한 부분은 하위권은 큰 변화가 없는 가운데, 키움 히어로즈와 LG 트윈스가 각각 3, 4위로 순위 상승을 이뤘다는 점이며, 가을 야구의 마지노선인 5위는 한화 이글스가 막차를 탈 것으로 내다봤다.
 
각 부문별 개인 순위로는 돌아온 거포 키움의 박병호 선수가 홈런 45개로 홈런왕에 복귀하고 타격왕은 0.356(3할5푼6리)를 차지한 키움 이정후 선수가 차지할 것으로 예상했다. 타점왕은 지난 해에 이어 올 해도 두산 김재환 선수가 143 타점을 쓸어 담으며 1위에 오르고, 도루 부문은 삼성 박해민 선수가 39개의 도루로 5년 연속 도루왕을 차지할 것으로 분석했다.
 
투수 부문에 있어서는 두산 린드블럼이 2년 연속 막강한 구위를 뽐내며 17승과 2.98의 방어율로 다승왕과 방어율 두 부문을 차지하고, KIA의 새 외국인 선수 조 윌랜드가 189개로 탈삼진 왕에, 한화 정우람은 36세이브로 2년 연속 구원왕을 차지할 것으로 내다봤다.
 
한편 KIA의 좌완 새내기 김기훈 선수는 10승 5패, 방어율 3.75의 호성적으로 신인왕급 활약을 펼칠 것으로 전망하기도 했다.


출처: FETV
https://bit.ly/2HNoYQU

 FETV 기자   [ 2019-03-22 오후 3:36:38 ]
 
 
 
 
 
100자평 쓰기 ㅣ 해당 기사에 대한 100자평을 남겨주세요 (로그인후 사용하세요)
 
 
살롱드 휴이엠의 사랑스러운 세미업 땋은..
일하고 싶은 곳서 현장수업… 실력 쑥쑥
전교생 76명 모두 동시 쓰고 외우며 ..
간디학교(금산) - 사랑..
이시언♥서지승, 6세 연하 미모의 여친..
이런 방송사고 처음 드라마 빅이슈, 잇..
순천대, 2018 간호대학 실습교육 지..
女학생에게 ""F 안맞으려면 누드 찍자..
살해된 통영 초등생, 새벽 5시 전화해..
교사도 방학때 학교 안 나와도 된다고?
[프로필] 서귀..
서귀포고등학교(교장 정성중)가 내친 김에..
합천 적중면 원경고등학교 제21회 ..
영어잡지 만들며 영어실력 키운다
김상혁 예비신부..
[헤럴드POP=배재련 기자]그룹 클릭비 출신 김상혁과 ..
이시언♥서지승, 6세 연하 미모의 ..
걸그룹 크레용팝 소율, 큐티 ''인..
 
회사소개 무료구독신청안내 광고안내 기사제보 제휴문의 사이트맵
상호명 : 전국학생신문 l 대표이사/발행인 : 김진달
개인정보책임자 : 김진달
사업자등록 No. : 107-86-72361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양평동 3가 31-5
TEL : 02)2636-1333 ㅣ FAX : 02) 2636-1339
Email : koreasn@koreasn.kr
Copyright ⓒ 2006 전국학생신문, All rights Reserved.